logo

한국어

우리게시판

  • 2020년02월02일(첫째주)-7차1000일 말씀으로 통치하는 삶이 되라
  • 김혜영
    조회 수: 75, 2020.02.01 14:46:05
  • 하나님 뜻대로 하는 근심은 후회할 것이 없는 구원에 이르게 하는 회개를 이루는 근심이요.

    세상 근심은 사망을 이루는 것이니라

    (고후 71071000957일째 은혜로 물든 말씀)

     

    우리는 이 세상을 살아가면서 수많은 근심과 고민을 합니다.

    보이는 현실앞에서 어떻게 좀 더 잘 먹고 잘 입고 살아볼까?, 어떻게 좀 더 위로와 평안을 얻을까? 이런 크고 작은 근심은 지극히 개인적인 근심입니다. 하지만

    이제는 주님의 자녀로서 하나님 뜻대로 근심하여 감히 주님의 고민과 아픔을 공유하며 노력하는 멋진 자녀들이 되어 드리려는 결단이 필요합니다.

    사랑하는 우리 가족 여러분!! 하나님 뜻대로 하는 고민은 무엇일까됴?

    어떻게 하면 주님의 기쁨이 될까? 어떻게 하면 앞집 아주머니를 전도할까? 어떻게 하면 힘들어 하는 지체에게 위로가 될까? 시선의 돌려 지극히 작은 나의 삶에서 벗어나 오직 주님의 마음을 알고 그 마음대로 살아드리려고 노력 노력하는 구원을 이루는 근심의 주인공들이

    됩시다. 우리교회 가족 파이팅!!^^

     

    사랑하는 우리가족 여러분!! 한 주간도 주 날개 아래 자알 지내셨나요?

    매일 성경읽고 말씀 부흥회를 사모한 모든 가족들 늘 승리하셨을 줄 믿습니다.

    지난 주도 은혜의 바람을 몰고 온 많은 강사님들의 간증에 큰 은혜로 눈물 짓다가 웃다가

    작은 부흥회를 열었답니다. 앞으로도 그 말씀 부흥의 자리에 은혜 듬뿍 부어 주실 줄 믿고

    미리 100배 감사드립니다.~~^^

     

    설 연휴가 이어진 지난 주!! 우리교회 모든 미래둥이 들이 목사님께 새배를 드렸답니다.

    박수 짝!!!! 목사님께서 새벳돈도 푸짐하게 주셔서 모두가 싱글 벙글했답니다. ~~^^

    우리교회 아름다운 전통 중에 하나입니다. 목사님 향한 사랑과 존경의 마음으로 이 전통이

    쭈욱 이어지길 기도합니다. ~^^

     

    오늘은 점심식사 후 전교인 윷놀이 대회가 있습니다.

    매년 그랬듯이 역전의 역전!! 그 재미를 생각하니 벌써 가슴이 뜁니다.

    매넌하지만 매년 그 재미가 최고조에 달합니다.

    , 가정마다 윷놀이 선물로 찬조한 선물이 너무 너무 푸짐합니다. 찬조하신 모든 가정 감사드립니다. 오늘 꼬옥 참석하여 그 재미와 선물에 흠뻑 빠져봅시다. ~~^^

    또한 윷놀이 때 심심한 입을 위하여 간식을 준비하신 모든가정에도 감사드리며

    주님의 축복이 몇배가 더하길 기도압니다. ~~^^

     

    벌써 2월을 맞이했습니다.

    짧은 2월이니 만큼 더욱 더 열심히 달려봅시다 물론 주님과 함께요~~

     

    또 주님 주신 한주간이 다가옵니다. 항상 기뻐하며 기도하며, 감사하는 한 주간을 기대하며 추울~~~!! 오는 한 주간도 깨톡 깨톡 우리교회 카톡방에서 찌인하게 만나요!!

    우리교회 가족들 사랑합니데이~~. 하트 뿅뿅 무한 발사입니다. ~~^^

     

댓글 0 ...

http://www.j20000.org/6583
  Today 0, Yesterday 0, Total 933
914 김혜영 180 2020.06.04
913 김혜영 255 2020.05.28
912 김혜영 152 2020.05.21
911 김혜영 152 2020.05.14
910 김혜영 151 2020.05.07
909 김혜영 240 2020.05.01
908 김혜영 251 2020.04.23
907 김혜영 917 2020.04.14
906 김혜영 69 2020.04.11
905 김혜영 65 2020.04.04
904 김혜영 54 2020.03.28
903 김혜영 88 2020.03.21
902 김혜영 61 2020.03.14
901 김혜영 60 2020.03.07
900 김혜영 68 2020.02.28
899 김혜영 77 2020.02.22
898 김혜영 73 2020.02.15
897 김혜영 71 2020.02.08
김혜영 75 2020.02.01
895 김혜영 91 2020.01.24
태그